주메뉴 바로가기 좌측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페이지 하단 바로가기

보도자료

성주재단, 여기자 해외연수 장학금 전달 2016-03-30

 


▲ 왼쪽부터 우수경 기자(KBS 문화부), 김성주 성주재단 이사장, 박미정 기자(조선일보 편집부 차장대우)

 

재단법인 성주재단(이사장 김성주)과 한국여기자협회(회장 강경희)는 23일 여성인재육성의 일환으로 성주그룹빌딩에서 여기자 해외연수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올해 선정된 박미정(조선일보 편집부 차장대우), 우수경(KBS 문화부) 기자는 1년간 각각 미국 컬럼비아대학교, 듀크대학교에 머물며 ‘한국 언론과 미국 언론의 편집 특성과 차이’ 비교연구, ‘다문화시대, 한국 사회의 생존 전략’에 대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두 기자의 해외연수기와 연구자료는 성주재단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공유된다.

 

성주재단의 김성주 이사장은 “국내 중앙언론사의 기자 중 여기자는 양적으로 성장하였으나, 간부직 여기자들은 아직 미비한 상태”라고 분석하며, “해외연수를 통해 여기자들이 글로벌 마인드와 전문직 종사자로서의 리더십을 키워 지속가능하고 상생할 수 있는 사회발전에 기여하는 여성 리더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성주재단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사회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2009년 설립된 비영리 여성복지재단으로 여성인재교육, 글로벌네트워크, 소외계층지원, 문화예술후원, 통일한국준비와 관련한 다양한 후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전글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실천한, 찰스헤이 주한영국대사
다음글 Ms. Sung-Joo Kim awarded the Honorary Doctorate by UAL

목록